회원 로그인 창


로그인 메뉴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콘텐츠 상세보기
진짜 게으른 사람이 쓴 게으름 탈출법


SMART 진짜 게으른 사람이 쓴 게으름 탈출법

<지이> 저 | 마인드빌딩

출간일
2020-02-15
파일형태
ePub
용량
14 M
지원 기기
PC
대출현황
보유1, 대출0, 예약중0
전자책 프로그램이 정상적으로 설치가 안되시나요?전자책 프로그램 수동 설치
콘텐츠 소개
저자 소개
목차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게을러서 인생이 망할 것 같다는 생각, 해본 적 있나요?
저는 태생적으로 불성실한 사람이었습니다. 유치원 땐 피아노학원 연습시간에 동그라미만 먼저 칠해두고 그 시간에 <맹꽁이 서당>을 읽던 기억이 아직도 선하네요. 게으른 저는 2년간의 학원생활을 바이엘 하권으로 씁쓸히 끝내야 했습니다. 초등학교 땐 학습지 영어가 듣기 싫어 테이프만 빨리 감고 답을 베껴 쓰고, 중학교 땐 학습지 숙제를 미루다 못해 선생님이 와도 집에 없는 척 했습니다. 고등학교 때는 새벽까지 컴퓨터를 하다가 매일 학교에 지각했습니다. 대학교 땐 스마트폰을 보다 새벽에 잠들어 오후 수업을 자체 휴강한 적도 여러 번, 시험 전날엔 그 전의 불성실을 만회하느라 동아리방에서 밤을 꼴딱 새야 했습니다.

물론 바뀌려고 하지 않은 것은 아니었습니다.
아니, 바뀌고픈 마음만은 누구보다 더 절실했습니다.
예쁜 플래너를 마련해서 번듯한 계획을 짜고, 다양한 자기계발서를 읽고, 메모하고, 뒤쳐진 것을 만회하겠다는 조급한 마음으로 무리한 목표를 스스로에게 부과했습니다. 그 결과는 예상하다시피 작심삼일. 말 그대로 새로운 결심들은 삼 일 이상을 간 적이 없었습니다. 속은 상했지만 대학교 졸업 전까지는 괜찮다며 스스로를 다독였습니다. 나를 성장시키는 일은 하나도 하지 않고, 엉망진창으로 살아도 유일한 결과물인 성적만은 괜찮게 나왔으니까요.

졸업 이후 백수가 되자 완전히 다른 세계가 펼쳐졌습니다.
가야 할 수업도, 의무도 없이 24시간을 오로지 내가 주관해야 하는 하루. 고정 일과가 있을 때도 엉망진창으로 살던 제가 갑작스레 주어진 완전한 자유를 잘 활용할 리 없었습니다. 어느 순간 눈을 떠보니, 새벽 4시까지 야식을 먹고 커뮤니티를 돌아다니며 덧없는 글을 읽고, 24시간이 통으로 주어졌는데도 생산적인 일은 하나도 하지 않는 제 모습이 보였습니다.
뒤바뀐 수면패턴으로 늘 피곤해하고 주변 사람에게 짜증내는 제 모습과, 쓸모없는 물건들이 엉망진창으로 널려있는 제 방이 보였습니다. 미래에 대해 상상하면 두려움 마음뿐이고, 이젠 정말 뭘 어떻게 해야 할지 몰라 불안해하는 제 마음이 보였습니다. 게을러서 인생이 망할 것 같다는 생각은 꽤 여러 번 했지만 이렇게까지 절실하게 들었던 적은 처음이었습니다. 지금 나를 일으켜 세우지 않으면, 내 인생은 계속 이 모양 이대로 흘러갈 것 같다는 두려움이 뒤따랐습니다.

유치원생을 키우는 마음으로 나 자신 구워삶기
대학교 때 겪었던 시행착오와 어렴풋이 느낀 개선점을 종합해 하나하나 바꿔나가기 시작했습니다. 쓸모없는 물건들을 대대적으로 버렸습니다. 이왕 늦은 거 더 이상 남들과 비교하며 자책하지 않기로 했습니다. 대신 유치원생을 키우는 마음으로 잘 달래고 구워삶기로 했습니다. 무리한 계획을 짜는 대신, 이불 개기 같은 작은 일을 기록했습니다. 큰 일 앞에서 부담을 느끼며 미루기보다, 잘게 쪼개서 일단 시작부터 했습니다.

그래서 새로 쓰기 시작했습니다.
게으른 사람이 어떻게 게을러지는지, 하루를 어떤 식으로 보내면서 생활 패턴이 망가지는지, 성실하게 살려는 시도를 하다가 왜 실패하는지, 실패했을 때 얼마나 진득거리는 감정을 느끼는지, 주변의 성실한 사람들과 비교할 때 어떤 기분이 드는지에 대해서는 잘 압니다. 그런 주제에 관해서라면 몇 십 년간 게을렀던 제 삶을 참고로 해 남들보다 자세히 설명할 수 있을 것 같았어요. 습관화된 게으름에서 벗어나 첫발을 떼기 위해 어떤 마음가짐이 필요한지를 게으르지 않은 사람보다는 더 잘 이야기할 수 있지 않을까 생각했습니다

느리고 덜컹거려도, 잊지 말아야 할 것들
이 책을 통해 예전의 저처럼 스스로의 게으름을, 쉽게 변화하지 않는 자신을 자책하고 있을 독자들에게 이 책을 통해 말씀드리고 싶었어요. 우리는 절대 고쳐질 수 없을 만큼 천성적으로 게으른 게 아니라, 그저 잘못된 습관과 패턴이 너무 오래 몸에 쌓여왔을 뿐이라고, 그 오랜 세월 단단히 굳어진 껍질이 한 번에 걷어 내지지 않는 건 너무도 당연한 일이라고 말입니다.
그러니 하룻밤 만에 내가 원하는 모습이 되고 싶은 조급한 마음을 지우고, 지금 당장 내가 할 수 있는 작은 것부터 시작하면서 과도기의 자신을 받아들일 여유를 가지면 된다고 말해주고 싶습니다. 언젠가는 게으름 때문에 스스로를 싫어하지 않을 상태에 도달할 것입니다. 그에 관련된 구체적인 방법론과 제가 겪어왔던 자세한 이야기들을 이 책에서 말씀드리고자 합니다.

저자소개

프로게으르머. 유치원 땐, 2년간의 피아노학원 생활을 바이엘 하권으로 끝냈다. 연습 시간에 선생님 몰래 맹꽁이 서당을 읽던 기억이 눈에 선하다. 초등학교 땐, 학습지 풀기가 귀찮아서 답을 베껴 썼다. 중학교 땐, 학습지를 미루다 선생님이 오면 집에 없는 척 했다. 고등학교 땐, 새벽까지 PC게임을 하다가 결국 수업시간 내내 잠만 잤다. 대학교 땐, 새벽까지 스마트폰을 보다 자체 휴강을 여러 번, 시험 전날에 그동안의 시간을 만회하려 밤을 꼴딱 샜다. 백수가 됐을 때, 드디어 완전 엉망진창으로 살았다. 눈 뜨면 새벽 4시. 야식을 먹고, 커뮤니티를 돌아다니고, 밤낮이 바뀌어 늘 피곤했으며, 주변에 자주 짜증을 냈다. 내 인생이 이대로 흘러갈 것만 같아 두려움에 떨었다.

그랬던 내가 이젠 책을 쓰고 더는 스스로에게 죄책감을 느끼지도 않는다. 몇 년 사이 나에게 무슨 일이 일어났을까. 그 시간을 궁금해 할 사람들을 위해서 이 책에 나를 바꾼 ‘게으름 탈출법’을 꾹꾹 눌러 담았다. 정말 게으름과 무기력의 늪에서 빠져나오고 싶은 사람에게 이 책이 작은 도움이 된다면 무척 행복할 것이다.

목차

차 례
프롤로그.
이 모든 것은 인생이 망할 것 같다는 위기감에서 시작됐다

LEVEL 0. 나의 게으름 연대기
2017년 6월 / 그로부터 10년 전/ 다시 7년 후 /다시 그로부터 2년 후

LEVEL 1. 늘 내가 게으른 이유
의지력에 대한 오해
무리한 계획은 아무것도 못 바꾼다
계획, 실행, 포기가 왜 반복될까
변화는 내 의지력 수준을 자각하는 것에서부터

LEVEL 2. 깨어난 후부터 잠들기 전까지, 생활 패턴 바꾸기
겉으로만 멀쩡해 보였던 지이의 삶
1구간 ? 일어난 직후가 하루의 기분을 좌우한다
2구간 ? 백수라면 낮잠은 2시까지만
3구간 ? 쉬는 모드로 들어가기 전에 할 일들
4구간 ? 잠드는 시간대가 다음 날을 살린다

LEVEL 3. 고정 일과를 만들어야 움직인다
계획은 적어야 계획이다
프로게으르머를 위한 계획 세우는 법
유치원생 키우는 마음으로 나 자신 구워삶기
작고 가벼운 목표는 왜 중요할까

LEVEL 4. 사람은 쉬운 일은 계속 한다
할 일을 작게 쪼개는 기술
대청소 대신에 고무장갑 끼기
쉬워 보이면 미루지 않게 된다
설거지를 안 미루면 이력서도 제때 쓴다
변화를 위한 시간, 하루 25분
뽀모도르 테크닉으로 집중하기 연습

LEVEL 5. 변화는 옷 세 바구니를 버리면서 시작됐다
어수선한 방은 의지력 도둑
물건 무조건 줄이기
필요한 물건만 남긴 후의 변화
필요한 물건만 남기기 위한 6가지 팁
쾌적한 환경 유지하기

LEVEL 6. 아주 오래된 감정습관 바꾸기
스마트폰과의 이별, 마음만으로는 어렵다
스마트폰 중독을 끊기 위한 마인드 리셋
스마트폰 금단 증상 방지하기
느리고 덜컹거려도, 잊지 말아야 할 것들
중독보다 더 위험한 자기비하

에필로그.
프로게으르머의 반전 인생을 위하여

추천사
언젠간 달라지겠지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4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